미국의 과학자들은 체중증감의 원인이 장내미생물에 있음을 발견해 냈다. 미국 아이오와대(UI)연구팀장 존 커비박사(미생물 교수)는"우리연구는 당신이 자는 동안 열량을 태우는 역할을 하는 것이 (장속)미생물일 것이라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말했다. 일본의 도쿄대 후지타 고이치로 박사도 자신의 저서에서 "장내세균의 세력구도를 바꾸면 힘든 다이어트도 콧노래가 나올 정도로 즐거워질 수 있다"라고 말했다.(저서-내몸에 뚱보균이 산다) 생물학박사 김응빈 교수 역시 모 방송에서 "작년에 발표된 논문에 의하면 살찌는 미생물이 있거든요. 먹는 것으로 그것을 줄여... 23주만에 51KG을 감량했어요"라고 발표했다.

장내 미생물 세력구도가 비만여부 결정
특히 복부지방 없애려면 장환경부터 바꿔야

우리 몸엔 1000조개 이상의 미생물이 서식한다. 장내에만 100조개의 미생물이 존재한다. 현미경으로 보면 수억 종의 세균이 꽃밭처럼 보인다하여 "플로라"라고 부른다. 그 장내 미생물의 세력구도에 따라 건강이 좌우된다는 것은 알려진 사실이다. 그런데 장내 미생물 세력구도가 비만 여부도 결정한다는 사실이 새롭게 밝혀진 것이다.
이를테면 뚱보세균인 피르미쿠트가 우점하면 포도당의 흡수를 비정상적으로 촉진하여 금새 살이 찐다. 흰쥐실험에서는 2주 만에 몸무게가 두 배로 불어났다! 반대로 날씬균인 박테로이데테스가 우점하면 탄수화물을 장에서 분해, 배출해버려 살이 빠진다는 것이다.

이러한 연구를 바탕으로 개발된 '닥터스S'가 화제다. 단순히 칼로리를 줄이거나 컷트하여 억지로 체중을 감량하는 것이 아니라 장내세균플로라에 변화를 주어 뚱보탈출을 위한 근본적인 해결에 초점을 맞추기 때문이다. 장청소, 유익한미생물씨딩,대사산물,미생물먹이공급을 동시에 하여 짧은 시간에 장내세균플로라의 변화를 유도한다. 특히 굵은 황금색쾌변과 함께 복부지방과 내장지방 감량에 탁월하다는 평가다. 38년 전통 미생물전문발효연구소의 결실로 탄생했다. 잘록한 허리는 남성에겐 건강의 상징이요, 여성에겐 매력포인트 1순위다. 다른 곳은 말랐는데 배가 볼록하다면 건강의 적신호일 뿐 아니라,매력이 반감된다. 반대로 다른 곳은 약간 통통해도 허리가 가늘면 건강한 매력을 발산한다. 닥터스S의 가치가 여기에 있다.

한 고객은 "처음 경험하는 상쾌한 기분 이예요. 몸이 무척 가뿐하고 아주 건강해진 느낌이예요." 라며 감탄했다. 또 닥터스S 프로그램으로 38kg을 뺀 한 고객은 "너무 많이빠져 비싼 새 옷 들을 모두 못 입게 생겼으니, 옷값 물어내라"며 농담 조로 기쁨을 표시했다.

유익균, 대사산물, 먹이까지 공급해야 효과 빨라
장내세균플로라 무시하면 살 빼도 요요생겨

닥터스S는 현재 고객감사 이벤트로 프로그램 구매시 30% 할인 및 미생물 순환계 해독 제품 무료증정 등 추가 푸짐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고 하니, 다이어트에 여러번 실패한 분이나 굶거나 운동을 해도 살이 잘빠지지 않는 분들, 특히 뱃살 때문에 고민인 분들은 꼭 많은 도움을 받았으면 한다.

1. 감량 목표는?
2. 꼭 빼고 싶은 부위는?
3. 실패 경험은?
4. 살찐 시기는?
이름
나이
성별      
연락처 - -
체중
희망 체중
개인정보 수집 및 활용동의 [방침보기]
  •